<style type="text/css"> <!-- .style12 {color: #0000FF} --> </style> <span class="style3"><span class="style3"><span class="style3">자유게시판</span></span></span>
총신 75회 동창회 멀티 Page입니다. 환영합니다.
ㅋㅋㅋ 내 배꼽은 어디에!

 로그인  회원가입

하하하, 히히히
administrator  (Homepage) 2009-12-19 08:25:35, 조회 : 432, 추천 : 7

신동대   2009-03-26 17:17:02, 조회 : 169, 추천 : 1

영안실에 시체3구가 들어와서요 근데 죽은 시체 3구가 다 웃고 죽은 거예요 검시관이 담당자에게
물어 봣습니다. 왜모두 한결같이 웃고 있는냐?  네 검시관님! 다 이유가 있습니다. 말해 보게나! 네!

첫째:시체는 죽은 사람의 아들이 넘넘 공부를 못해서 죽을 맛이였는데 지난날 갑짜기 그 아들이 1등을 해서 넘
       좋아서 7층 아파트에서 펄펄 뛰다가 실족하여 떨어져서 죽었답니다.

둘째는: 이분은 복권을 10년 동안 복권을 수없이 샀지만 만원짜리 하나 안되서 늘 우울했는데 지난번에 30억짜리가 당첨되
           서 너무 기뻐서 웃다가 배가 터져서 죽었답니다, 음 부자가 탈이군. 다음은. 네 !

셋째는 : 벼락 맞아 죽었습니다. 뭐 뭐라고 벼락 맞아 죽었다고. 예!예! 근데 이상 하잔아 벼락 쳐서 죽었는데 왜
            웃고  죽어? 네! 그게 벼락치는 것을 사진찍는줄 알고. 히히히 좋아하다가.


  추천하기   목록보기
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  추천 조회
34  소문만복래~~> 웃으면복이온다네요.    administ' 2021/03/26 0 69
33  어느 것이 진짜 부처냐    administ' 2010/03/25 10 400
32  억울한 사람    administ' 2010/03/10 9 381
31  이년 새년    administrator 2009/12/31 15 535
30  밥통  [1]  administ' 2009/12/19 10 550
 하하하, 히히히    administrator 2009/12/19 7 432
28  신권찰 왈~~    김상태 2009/12/15 11 467
27  늑대도 먹어야 살 것 아니니    administ' 2009/12/11 11 477
26  Luser    administrator 2009/11/14 11 483
25  갈매기/옛 방명록 no, 1287(권면의 말씀)  [1]  administrator 2009/07/03 9 549
24  갈매기/옛 방명록 no,1265, (75교회 원로목사추대 및 담임목사 위임식)  [1]  administrator 2009/07/03 7 570
23  길보와 흉보    administrator 2009/07/03 11 469
22  즉효 약    administrator 2009/07/03 7 424
21  이상한 계산    administrator 2009/07/03 8 531
20  작지만 단단한 남자    administ' 2009/07/03 7 513
19  내가 놓쳐 버린 여자들    administrator 2009/07/03 10 453
18  主.我.治/요즘 맹랑한 아이들    administrator 2009/07/03 11 500
17  남 편의 위기 대처법    administ' 2009/07/03 8 476
16  재미있는 주보 광고문 모음    administrator 2009/07/03 9 481
15  악어신발    administrator 2009/07/03 8 467

    목록보기   다음페이지 1 [2]
       

Copyright 1999-2021 Zeroboard / skin by zero